본문바로가기

논평·브리핑

민생당 대변인 논평·브리핑입니다.

  • 소식
  • 논평·브리핑
   
                             N번방 사건, 정치권의 진정성은 어디에 있나?



N번방 사건과 관련하여, 정치권에 망언의 유령이 맴돌고 있다.

미래통합당 황교안 대표의 ‘N번방 호기심’ 발언에 이어, 여당은 그들의 나팔수인 김어준과 이해찬 당대표까지 N번방 사건에 대한 ‘공작설’을 제기하고 나섰다.

참으로 비통한 심정이다.

N번방 참여자의 명단이 공개되지도 않은 상황에서 공작설 운운하는 것은 범죄 혐의자를 두둔하는 행위로 볼 수밖에 없고, N번방 피해자와 그 가족들에게는 씻을 수 없는 상처를 주는 행위이다.

여당과 그들의 나팔수들에게 촉구한다. 공작설 유포 지금 즉시 중단하십시오.

누구에 의해서든 N번방 참여자가 공개되고 정치권 소속이 공개되면, 해당 정당은 당사자를 강력히 처벌하고, 진정성 있는 사과를 하고, 재발 방지를 위한 대책을 마련하면 될 일이다.

피해자의 아픔은 보듬어주지 못하고 망언에 대한 사과조차 하지 않는 제1야당의 황교안 대표, 눈앞의 선거만 의식해서 공작설로 피해자와 그 가족의 가슴에 대못을 박은 여당의 나팔수 김어준과 이해찬 당대표.

선거에서 이기는 길은 감언이설과 공작으로 포장된 이념과 가식이 아니라 진정성임을 잊어선 안될 것이다.

우리 민생당은 이념을 넘어서 모든 민생 사안에 대해 어느 정당보다 진정성을 가지고 국민들의 가슴을 적시는 민생정당이 될 것이다.

2020. 4. 9.

민생당 비례대표 후보자 일동



710